[04/18] 뉴욕 법무장관, 암호화폐 거래소 조사 착수

뉴욕주 법무장관인 에릭 슈나이더만은 코인베이스, 제미니 등 13개의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조사를 착수 하겠다고 밝힘

  • 암호화폐 거래는 크게 늘어나는데, 뉴욕주 투자자들은 거래소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에 대하여 접근조차 안되고 있다면서 조사 착수 배경을 밝힘
  • 13개 암호화폐 거래소의 수수료 구조와 고객 계좌 보호에 대한 보안 조치 등과 같은 자료들을 요구할 예정
  • 뉴욕주는 거래소 운영의 공정성 및 투명성에 대하여 초점을 맞출것으로 보이며, 암호화폐에 대한 각종 사기행위, 시장조작 등에 대해서도 검토할 계획
  • 뉴욕주는 거래소에 5월 1일까지 질문지에 대한 답변을 요구 했으며, 답변 자료를 취합하여 일반 투자자들에게 공개할 예정

[출처 :  theverge.comreuters.com]